Posted by 밝은해

[이 글은 제휴사이트 디자인과 플레이와 함께 포스팅되었습니다.]

2010년 마지막달 12월입니다. 오늘은 11월 2일부터 30일까지 인터넷에 올라온 게임관련 번역글을 모았습니다. 이번달부터는 번역글의 경향을 하나씩 살펴보고, 개인적으로 추천하는 글을 꼽아볼까 합니다. 물론 이전처럼 하단에 리스트 전체를 실었으니 필요하다면 스크롤을 내려 바로 보시길 :)

제가 운영하고 있는 디자인과 플레이는 이번달이 잠복기(...)였습니다. 지금 번역중인 글 중 대여섯개는 이번달(12월)과 다음달에 걸쳐 공개하는 것을 목표로 달립니다. 그 와중에 올린 이번달 유일의 번역글 크리스 크로포드의 에세이는 놓치면 아까워요!

콘진원은 꾸준히 가마수트라의 글을 번역해 올렸습니다. 몇 가지 흥미로운 글(가령 언차티드 2 관련 특집 같은...)은 번역하지 않고 넘어간 것이 아쉽지만, 이번달에 올라온 글도 하나하나 확인해볼만 합니다.

흥배님은 지난 몇달간 꾸준히 2010년 CEDEC 관련기사를 번역해왔습니다. 이번달에는 일본 가정용 게임업계에서 소셜 게임업계로의 전직에 대한 이야기를 포함해 재미있는 기사들을 번역하셨습니다. 게임역사문화 블로그 레트로그에서는 스티븐 스필버그가 참여해 화제가 되었던 프로젝트 LMNO의 뒷이야기를 번역하기 시작했습니다. 해외게임웹진 1UP에 올라왔던 기사로, 이상을 좇았던 드림팀 이야기를 좋아하신다면 앞으로 올라올 나머지 부분도 기대해볼만 합니다.

일본 인터넷 기사를 꾸준히 번역하는 isao님은 MMO서비스의 종료게임 로컬라이징에 관련된 글을 포함해 게임과 관련된 기사도 네 건 번역했습니다. segfalut님은 얼마 전 출시된 id소프트웨어의 iOS용 RAGE에 대한 존 카멕의 포스트를 번역했습니다. 기술적 사항에 대해 언급하고 있으니 관심 있는 분들은 꼭 체크해보세요.

역시 또 꾸준히 좋은 기사를 번역하고 있는 애플포럼 casaubon님도 이번달에 여러 기사를 번역해 올렸습니다. 특히 1985년 스티브 잡스가 플레이보이와 가졌던 긴 인터뷰는 아주 맛깔납니다 :)


제가 놓친 다른 좋은 번역글 있으면 알려주세요!


☞ 그 동안 모아온 바깥 번역글 보기


디자인과 플레이

한국콘텐츠진흥원

흥배님

레트로그

isao님

segfalut님

애플포럼 casaubon님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